↑↑ 계명문화대 본관 전경

계명문화대학교는 지난 13일 2021학년도 수시1차 신입생 모집 원서접수 마감결과 1738명 모집에 6388명이 지원해 3.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지원자가 가장 많이 몰린 학과는 간호학과로 정원내 70명 모집에 930명이 지원, 13.3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보건행정과는 5.9대 1, 헤어디자인과는 5.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계명문화대는 비교과전형인 '산업체수요맞춤형 전형' 지원자를 대상으로 오는 17~18일 양일간 면접심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산업체수요맞춤형 전형 면접심사는 산업체 인사를 포함한 학과(부)별 선발위원들이 서류심사 및 심층면접을 통해 지원자들의 역량을 다각도로 평가, 선발한다. 교과성적 미반영을 원칙으로 한다.

그 외 전형 지원자들은 오는 22~25일까지 면접심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오현주 계명문화대 입학처장은 "면접심사는 지원자들의 안전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대면과 비대면 두가지 방식 모두 채택해 시행할 계획"이라며 "대학의 정보전산원이 자체적으로 개발한 예약시스템을 통해 수험생들의 편의성을 높이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