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는 13일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2021년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사업'에 선정돼 국·도비를 포함한 36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사업은 과수주산지 중 집단화된 지구로 개소당 사업면적 30ha 이상, 사업범위는 반경 3km 이내, 사업시행주체에 5년 이상 생산량의 80% 이상의 출하약정을 해야 하는 조건을 갖춰야 한다.
 
2021~2022년 사업대상지로 선정된 기계면 인비·남계지구, 죽장면 일광?지동지구는 2년간 총사업비 36억 원으로 농업용수개발, 농로포장 등 과실전문생산 기반 시설을 확충하게 된다.
 
포항시는 2016년부터 11개 지구 436ha에 141억 원을 투입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021년부터는 준공된 시설의 사후관리를 위해 자체예산인 시비를 투입하여 시설관리에도 힘쓸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