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3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OCN 새 주말극 '써치'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장동윤, 정수정 (사진 = OCN)
'써치' 장동윤이 상대역인 그룹 '에프엑스(f(x))' 출신 배우 정수정(크리스탈)에 대해 "착하고 여리다"고 평했다.

장동윤은 13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OCN 새 주말극 '써치' 제작발표회에서 정수정과의 호흡에 대해 이같이 답했다.

그는 '군인 시절 에프엑스 팬'이라는 과거 인터뷰 발언에 대해 "군대 이등병 시절 선임들 심부름으로 아침마다 노래를 틀었다"며 "인기가 가장 많은 노래가 에프엑스의 '일렉트릭 쇼크'"라고 설명했다.

실제 만난 정수정에 대해서는 "진짜 착하고 여린 면이 있다"며 "오픈 마인드라 연기하는데 편했다. 서로 받아들이는 것도 잘 됐다"고 전했다.

정수정은 "장동윤 오빠를 처음 본 게 대본리딩 때인데 내가 원래 알던 사람처럼 친근했던 것 같다"며 "현장에서도 편하게 서로 도와주며 했다"고 말했다.

특히 "오빠가 특이하고 장난꾸러기"라며 "대기실에서도 계속 장난치고"라고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전했다.

'써치'는 최전방 비무장지대(DMZ)에서 시작된 미스터리한 실종과 살인사건의 비밀을 밝히기 위해 구성된 최정예 수색대 이야기를 담은 국내 최초 밀리터리 스릴러 드라마다. 17일 오후 10시30분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