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BS 2TV '뮤직뱅크' 1위 후보 이미지. (사진 = 김호중 인스타그램)

가수 김호중이 '뮤직뱅크'에서 방탄소년단과 1위 후보에 오른 데 대해 감사함을 표했다.

김호중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전날 방송된 KBS 2TV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 1위 후보 이미지를 게재했다. 사진에는 김호중의 '만개'와 그룹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1위 후보로 올라있다.

김호중은 "정말 많은 축하 전화를 받았다. 축하해주신 모든 동료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꿈인지 생시인지"라고 밝혔다.

이어 "앨범하면서 도와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함을 전한다"며 재차 고맙다는 뜻을 표현했다.

'뮤직뱅크' 최종 결과는 방탄소년단이 1위, 김호중이 2위를 차지했다.

김호중은 지난달 10일부터 서초동의 한 복지기관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