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일 경북도청에서 열린 병역명문가 문패 수여행사 후 이익규 대경병무청장(왼쪽 두번째)과 이철우 경북도지사(왼쪽 네번째)가 가문대표와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제공=대구경북지방병무청

대구경북지방병무청이 25일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함께 ‘병역명문가 문패 수여’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경북도청 주관, 대구경북지방병무청 협조로 이뤄졌으며 이광우 병역명문가 경북본부장, 최영근 병역명문가 상주지회장, 안정근 안동소방서 옥동119안전센터장이 병역명문가 문패를 수여받았다.

'병역명문가 문패 달아주기 사업'은 3대(조부, 백부·부·숙부, 본인·형제·사촌형제)가 성실히 병역의무를 이행한 병역명문가가 긍지를 가질 수 있도록 선양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익규 대구경북병무청장은 “병역명문가 문패를 신청한 경북지역 290여 가문대표에게 9월 중 문패를 전달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선양사업을 통해 병역명문가가 존경받고 병역이 자랑스러운 문화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